흰 눈 내리는 크리스마스-박 화 목 시인-  
<늘푸른나무/문화산책/이달의 시/2019년 12월>

흰 눈 내리는 크리스마스
-박 화 목 시인-


흰 눈 내리는 크리스마스,
내가 어렸을 그 옛날같이.

초롱불 밝히며 눈길을 걷던
그 발자욱 소리, 지금 들려온다.

오, 그립고나, 그 옛날에 즐거웠던,
흰 눈을 맞아가면서
목소리를 돋우어 부르던 캐럴

고운 털실 장갑을 통하여, 서로
나누던 따사한 체온.

옛날의
흰 눈 내리는 크리스마스.

(박화목·시인, 1924-200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수정/삭제     이전글 다음글         창닫기